캐나다 에드먼튼 레스토랑, 현지인들이 즐겨찾는 '캔틴' 레스토랑


SONY | ILCE-7S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0.70 EV | 55.0mm | 2017:02:12 09:16:08



캐나다 에드먼튼 레스토랑, 현지인들이 즐겨찾는 '캔틴' 레스토랑

 Edmonton Canteen restaurant  


사진,글 오로라공주 민작가



캐나다 에드먼튼 여행을 하면서 가장 좋았던 것은 현지인들에게 핫한 레스토랑과 카페를 찾아 다닐 수 있었다는 거였다.

에드먼튼에 오자마자 겨울 축제를 제대로 즐기고 나니 저녁 이른 시간부터 배가 고프기 시작했다. 그나마 다행이었던건

실버 스케이트 페스티벌에서 계피 빵을 먹으면서 굶주린 배를 달랬기에 차를 타고 캔틴 레스토랑에 가기까지 잘 참을 수

있었다. 후훗~ 에드먼튼 현지 캐나다 사람들에게 인기가 많은 곳이라 우리는 미리 예약을 했다.덕분에 우리의 테이블은

따로 준비되어 있어서 기다리지 읺고 식사를 할 수 있었다. 캔틴 레스토랑은 화-목요일은 오후 5시-10시까지 저녁 식사

시간만 오픈을 하고, 토-일은 오전 10시- 오후 2시까지 브런치 / 오후 5시-10시에 저녁식사를 할 수 있다. 매주 월요일은

휴무! 우리는 토요일 오후 6시 갔는데, 주말이라서 그런지 캔틴 레스토랑의 테이블이 모두 차 있었다. 역시 현지분들에게

인기가 많은 곳이 맞았다. 개인적으로 분위기도 좋았고, 양은 적었지만,  음식 맛도 좋고 고급스러웠다. 나처럼 대식가는

샐러드와 메인 메뉴를 주문하면 딱 일듯! 금액은 4가지 종류의 음식과 음료를 시컀는데, 팁 포함 114달러 나왔다.



SONY | ILCE-7S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0.00 EV | 14.0mm | 2017:02:12 08:07:09


▲  주차장이 따로 없어서 에드먼튼 캔틴 레스토랑 앞에 주차를 하고 레스토랑 안으로 들어갔다. 

해가 진 저녁시간인데도 붉은색 건물이 유독 눈에 띄었다. 역시 에드먼튼 핫한 레스토랑이 맞는것 같았다. ㅎㅎ


SONY | ILCE-7S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0.00 EV | 14.0mm | 2017:02:12 08:07:35


▲  레스토랑 한 쪽 면이 모두 유리로 되어 있어 레스토랑 내부가 보였다. 벌써 부터 레스토랑 안은 대부분 손님들로 가득햇다.

창 쪽의 빈 자리는 아마도 우리의 예약 석인 것 같았다. 우리 자리는 명당자리!!


SONY | ILCE-7S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0.00 EV | 14.0mm | 2017:02:12 08:08:04


▲  캔틴 레스토랑에 들어가니 이미 보이는 자리는 다 만석! 정말로 에드먼튼에서 인기 있는 레스토랑다웠다.

특히 오후 5시에 오픈하는데도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잇는거 보면 다들 우리처럼 미리 에약을 했나 싶기도 하고~


SONY | ILCE-7S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0.00 EV | 14.0mm | 2017:02:12 08:08:25   SONY | ILCE-7S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0.00 EV | 14.0mm | 2017:02:12 08:08:46


▲  바와 함께 깊이 테이블이 잇는거 보면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들어 갈 수 있는것 같았다.

연인, 친구들, 부부 처럼 보이는 손님들이 잇는걸 보니 누구나 오기에 좋은 레스토랑 같았다.


SONY | ILCE-7S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0.00 EV | 14.0mm | 2017:02:12 08:09:20


▲   여기가 바로 미리 예약해 둔 명단 자리! 에드먼튼 시내를 보면서 식사를 할 수 잇어서 더욱 좋았다.


SONY | ILCE-7S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0.00 EV | 14.0mm | 2017:02:12 08:10:23


▲   내 자리에서 보이는 레스토랑. 이렇게 우리 자리는 분리가 되어 있어서 더욱 좋았다. ^^

메뉴판은 디너 메뉴와 음료 메뉴가 따로 있다. 아무래도 나는 또 고기가 먹고 싶어서 


SONY | ILCE-7S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0.30 EV | 55.0mm | 2017:02:12 08:40:30


▲   케일향이 유독 진하게 느껴졌던 '케일 샐러드'! 정말로 케일만 가득 나오는 줄은 몰랐다 ㅋㅋ

그래도 진한 케일 향 덕분에 입 안이 깨끗해지는 기분이었다. 케일 샐러드는 14달러


SONY | ILCE-7S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0.30 EV | 55.0mm | 2017:02:12 09:13:03


▲ 개인적으로 가장 맛있었던 '스칼롭 돈육 벨리' Scallop and Pork Belly , 29달러

솔직히 이렇게 맛있을거라고 기대 하지 않앗었는데, 옥수수와 호박 퓨레가 어울려져 유기농 쌀과 관자, 채소들이 함께 나온 음식.

정말로 소스와 쌀과 함께 먹는 맛이 너무 좋아서 .. 김치오빠의 밥이었는데 내가 다 먹었다.

정말로 다시 가게된다면 나는 스칼롭 돈육 밸리를 꼭 주문 할거다!!!집에서 단호박 옥수수 푸레를 꼭 만들고 싶다.


SONY | ILCE-7S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0.30 EV | 55.0mm | 2017:02:12 09:14:34  SONY | ILCE-7S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0.30 EV | 55.0mm | 2017:02:12 09:15:26


▲  Milk Braised Turkey Leg '밀크 브레이즈 터키 레그'!! 28달러

터키식 양고기 요리로, 통밀과 함께 호박과 채소를 넣어 만든 음식! 우유로 양고기를 삶은 요리라고 하는데

나는 양고기를 못먹는데, 냄새가 나지 않아서 몇 입 먹을 수 잇었다. 이건 언니가 주문한 요리!!


마지막 사진은 내가 주문한 Beef Shortrib  '비프 숏립' 31달러 음식이다.    

가장 비싼 음식 답게 부드러운 소고기 갈비가 정말 맛잇었다. 정말 캐나다 고기는 너무 맛있다 후훗~ 나는 맨날 고기만 먹는다는...

당근, 왕 느타리 버섯, 유산 곡물, 구운 감자, 그리고 맛있는 소스가 함께 나왔다. 이번에도 맛있는 저녁 먹어서 행복!!






[에드먼튼 캔틴 레스토랑]


디너 : 화-일요일 오후 5시-10시 

브런치 : 토-일  오전 10시- 오후 2시


http://canteenyeg.ca/




Travel Alberta Homepage https://www.travelalberta.com/kr/

Travel Alberta Blog                 http://blog.naver.com/alberta_blog

Travel Alberta Facebook https://www.facebook.com/travelalberta.korea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여행이야기 > 아메리카 America'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국 뉴욕 여행, 뉴왁공항(EWR) 에서 맨하탄 시내로 Express 버스 이동하기 / 뉴어크 리버티 공항 (Newark Liberty Airpot)  (9) 2017.10.21
뉴욕 항공권, 유나이티드항공 UA78 이코노미플러스 타고 뉴욕 뉴왁 리버티 공항으로~!! 탑승기 & 마일리지 & 웹체크인 & 나리타 공항 유나이티드 클럽 라운지  (13) 2017.10.18
미국 유심, 캐나다 유심 30일 4G 무제한 데이터 유심 구입하기 & 케이케이데이 kkday  (15) 2017.10.17
캐나다 에드먼튼, 캐나다 작가들의 작품을 만날 수 있는 '알버타 아트 갤러리' Art Gallery of Alberta  (11) 2017.04.26
캐나다 국민커피, 캐나다에선 스타벅스 보다 '팀홀튼' 카페 Canada TimHortons  (56) 2017.04.21
캐나다 에드먼튼 레스토랑, 현지인들이 즐겨찾는 '캔틴' 레스토랑  (22) 2017.04.19
캐나다 에드먼튼 매트릭스 호텔 Matrix Hotel  (40) 2017.04.18
캐나다 에드먼튼 맛집, 요즘 핫한 브런치 카페 리네아 Café Linnea  (37) 2017.04.16
캐나다 에드먼튼 겨울 축제 이야기, 아이스 캐슬 Ice Castle Festival 겨울 왕국에 가다!  (45) 2017.04.13
캐나다 알버타 애드먼튼 겨울 축제 이야기, 실버 스케이트 페스티벌 Silver Skate Festival  (38) 2017.04.11
캐나다 밴프, 고급스러운 디너를 먹을 수 있는 쓰리 레이븐스 레스토랑(Three Ravens Restaurant)  (32) 2017.04.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