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티오피아 여행기'에 해당되는 글 2건

  1. 에티오피아 여행 :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이 잠들어 있는 홀리트리니티 대성당에 가다. (1)
  2. 에티오피아 여행 : 에티오피아항공 타고 아프리카여행 고고씽~ (에티오피아항공 후기 & 에티오피아 비자 , 환전) (2)

에티오피아 여행 :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이 잠들어 있는 홀리트리니티 대성당에 가다.


SONY | ILCE-5000 | 1/100sec | F/8.0 | 10.0mm | ISO-100



에티오피아 여행 :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이 잠들어 있는 홀리트리니티 대성당


Ethiopian Trinity Cathedral


사진,글 오로라공주 민작가




1950년 6월 25일 , 바로 한국 전쟁이 있었던 날이다. 2일 전 6.25를 맞이해  SNS 에는 온통 6.25 한국 전쟁에 관련된 글들이 올라왔다. 

그 글에는 에티오피아 참전용사들의 관련된 글도 있었다. 6.25 한국전쟁 당시 우리나라를 도와준 아프리카 나라는 두 나라가 있다.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는 8백여명의 공군들을 파견해  34명이 전사했고, 에티오피아에서는 천명이 넘는 황제 근위대가 파병되어 6037명이 전투에 참전해 121명이 전사했다. 

그 먼 아프리카 땅에서 우리나라를 위해 왔다. 아프리카 여행을 하면서 우리나라와 관련된 흔적들을 볼 때, 내 마음 한 켠이 더 진하게 물든다.


오늘은 에티오피아 여행을 하면서 큰 의미가 있었던 홀리 트리니티 대성당에 대해서 소개하려고 한다. 

바로 한국 전쟁에 참여했던 참전 용사들과 그들을 파견했던 셀라시에 황제의 유골이 잠들어 있는 대성당이다.  에티오피아 참전용사들은 죽음을 두려워하지 않는 정예부대였다.

간단히 한국 전쟁에서의 에티오피아 참점 용사들의 기록들을 살펴보면 에티오피아군인 각뉴부대는 1951년 5월 6일부터 1955년 3월 1일까지 6.037 명이 전투에 참전했다.  

춘천, 화천, 철원, 양구, 가평 지역 전투에 총 253회에 걸쳐 목숨을 다해 싸웠고 모두 승리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121명이 전사하고 536명은 부상을 당했다.

이렇게 글을 쓰면서도 가슴이 먹먹해진다. 아무리 용기가 있는 에티오피아 용사들이지만, 끝이 보이지 않는 긴 전쟁 속에서 추위와 두려움을 모두 홀로 견뎠을거란 생각에

감사함과 죄송함이 모두 밀려온다. 한국 전쟁에 참전한 것을 후회하지 않는다는 에티오피아의 까만 용사들... 

에티오피아 땅에서 그 먼 한국까지, 우리의 자유를 위해서 함께 싸워준 에티오피아 참전 용사들이 잠들어 있는 트리니티 대성당에 간 것은 의미가 깊었다.

이 사실을 미리 알고 에티오피아 여행을 했다면 더 경전하고 의미 있는 여행을 했을텐데.. 너무 늦게 알아서 후회가 된다. 


트리니티 대성당  P.O.Box 3137, Addis Ababa    251-11-1233518 

www.trinity.eotc.org.et    입장료 100비르 




SONY | ILCE-7R | 1/100sec | F/9.0 | 16.0mm | ISO-100



비오는 날, 에티오피아 정교도의 총본산인 트리니티 대성당이다. 에티오피아 정교회 교황이 직접 미사를 하는 곳이라고 한다.

1931년에 세워진 대성당에는 셀라시 황제의 유골과 한국전쟁에 참전했던 용사들의 유해들이 함께 묻혀있다.  


SONY | ILCE-7M2 | 1/250sec | F/4.0 | 200.0mm | ISO-250


트리니티 대성당 앞에 세워진  마태오, 마르코,루카,요한의 조각상들이 인상적이었다


SONY | ILCE-7M2 | 1/160sec | F/4.0 | 159.0mm | ISO-160


트리니티 대성당은 기도하는 신자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았다. 언제나 경건하게 기도하고 있는 그들의 모습은 참 인상적이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3200


트리니티 대성당 안으로 들어가니 화려한 문양들의 벽과 스테인글라스 창문이 인상적이었다. 


SONY | ILCE-7M2 | 1/80sec | F/4.0 | 70.0mm | ISO-6400



홀리 트리니티 대성당을 지키고 있는 사제. 친절히 사진을 찍으라고 바라봐 주었다. ^^



SONY | ILCE-7R | 1/40sec | F/4.0 | 16.0mm | ISO-6400



트리니티 대성당 가운데 앞에는 미사를 드리는 공간이 있다. 그리고 천장을 바라보면 삼위일체를 나타내는 그림이 있다. 



SONY | ILCE-7M2 | 1/60sec | F/1.8 | 55.0mm | ISO-2500



종교를 가진 나에게는 많은 생각을 하게 되는 시간이었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5000



이 곳은 대성당의 가장 왼편의 앞쪽 부분인데.. 바로 아름다운 스테인글라스와 함께 셀라시아 황제와 왕비가 잠들어 있는 곳이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800



황제와 왕비의 2개의 큰 관이 함께 있다. 에티오피아 사람들에게는 참 의미 있는 곳이라서 관리를 철저히 한다.



SONY | ILCE-7M2 | 1/60sec | F/1.8 | 55.0mm | ISO-2000



경건함이 묻어져 나오는 사진... 실제로 보면 더 아름답고 더 오랫동안 앉아 있고 싶은 곳이다.



SONY | ILCE-7M2 | 1/40sec | F/2.0 | 55.0mm | ISO-6400



트리니티 대성당의 사제는 쉬지 않고 대성당을 지키는 것 같앗다.


SONY | ILCE-7M2 | 1/60sec | F/2.5 | 55.0mm | ISO-320

SONY | ILCE-7M2 | 1/60sec | F/2.5 | 55.0mm | ISO-400

SONY | ILCE-7M2 | 1/60sec | F/1.8 | 55.0mm | ISO-200




SONY | ILCE-7M2 | 1/50sec | F/2.0 | 55.0mm | ISO-6400



대성당의 스테인글라스와 벽화들을 찍었다. 정교한 작업들을 보니 참으로 신기했다. 이걸 어떻게 이렇게 만들었는지...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3200



유난히 아름다워 보이는 대성당이었다. 많은 생각들을 하게 만든 홀리 트리니티 대성당...



SONY | ILCE-7M2 | 1/60sec | F/1.8 | 55.0mm | ISO-1600



에티오피아 홀리 트리니티 대성당을 나오기전에 사제분께 인사를 드렸다. 그는 온화한 미소로 답해주었다. 다음에 다시 만나요^^~



SONY | ILCE-7R | 1/125sec | F/10.0 | 16.0mm | ISO-100



비가 멈췄다. 트리니티 대성당을 한바퀴 돌면서 구경을 했다. 대성당의 외관은 천사들의 조각상들이 많았다. 꼭 지켜주는 것 같이 느껴졌다.



SONY | ILCE-7R | 1/250sec | F/11.0 | 31.0mm | ISO-100



십자가와 함께 지붕에 있는 천사들...얼굴 표정들까지도 정교하다.



SONY | ILCE-7R | 1/100sec | F/8.0 | 35.0mm | ISO-100



에티오피아 사람들에게도 기념이 되는 곳인지, 기도를 한 뒤 사진을 찍는 사람들의 모습들을 볼 수 있었다. 



SONY | ILCE-7M2 | 1/250sec | F/4.0 | 200.0mm | ISO-125


대성당 주위에 편안하게 앉아 책을 읽거나, 기도를 하거나, 생각에 잠긴 에티오피아 사람들이 많다. 다른 대성당에 가서도 비슷한 모습들을 많이 보아서 그런지

이들에게는 대성당은 집과 같이 편안히 쉴 수 있고 마음의 안식을 얻는 곳 같이 느껴졌다.



SONY | ILCE-7M2 | 1/250sec | F/4.0 | 200.0mm | ISO-250



더불어 대성당 근처에는 에티오피아 어린 아이들을 많이 만날 수 있다. 이 아이들은 학교를 다녀와서 남는 시간에는 관광객들이 많이 오는 곳에서

펜을 달라고 한다. 어른들은 이런 아이들을 다시 멀리 보내지만, 곧장 달려와 나를 바라본다. 돈이 아니라 펜을 달라는 아이들의 모습은 아직도 눈에 아른거린다.

참 귀여웟던 에티오피아 아이들... 더 많은 기회들이 이 아이들에게 찾아오길 바란다.


의미 있었던 홀리 티리니티 대성당.. 황실 근위대를 파견해준 셀라시아 황제와 목숨을 걸고 싸워준 각뉴부대 참전 용사분들께도 감사한 밤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프리카 이디오피아 | 아디스아바바
도움말 Daum 지도

에티오피아 여행 : 에티오피아항공 타고 아프리카여행 고고씽~ (에티오피아항공 후기 & 에티오피아 비자 , 환전)

SONY | ILCE-5000 | 1/100sec | F/8.0 | 10.0mm | ISO-100


에티오피아 여행 : 에티오피아항공 타고 아프리카여행 고고씽!! Ethiopian Airlines reviews 


에티오피아항공 탑승기


사진,글 오로라공주 민작가



2016년 5월 아프리카 여행의 소원을 드디어 이루었다. 매년 아프리카 여행을 계획 했었는데, 이번에는 아프리카 에티오피아로 여행을 다녀 올 수 있었다.

내가 다녀온 에티오피아는 위험한 아프리카 나라가 아니라.. 밤에도 마실을 나갈 수 있을 정도로 정이 많고 안전한 나라였다. 

그동안 남아공, 잠비아, 보츠와나, 말라위, 모리셔스 등 많은 아프리카 나라를 다녀왔었지만 이렇게 밤 늦은 시간까지 즐길 수 있는 곳은 없었다.

항상 해가 지면 호텔에서 보내거나 차로 이동을 해야했는데, 에티오피아는 밤에 나가도 안전하다는 것이 참 신기했다.

에티오피아는 지금 무한한 발전을 하는 개발 도상국이기도 하다. 그래서 에티오피아의 수도 아디스아바바는 고층 건물이 지어지고 있고, 여기 저기서 공사소리가 들린다.

이것 역시 그동안 보았던 아프리카의 모습과는 달라보였다. 미래를 꿈꾸는 에티오피아. 시간이 갈 수록 에티오피아는 여행을 하기에 좋은 아프리카로 나아갈 것 이라는 확신이 들었다.

이렇게 한 발 먼저 에티오피아 여행을 할 수 있었던건 참으로 큰 행운이었다고 생각이 든다. 이제부터 시작될 내 에티오피아 여행기는 그들의 삶의 터전과 역사를 풀어나가려고한다.

에티오피아는 커피로 유명한 곳이지만, 실제로는 역사와 문화가 오랫동안 보존되고 이어져있는 곳이다. 특히 크리스챤들에게는 더 의미가 있는 곳이기도 하다.

지헤로운 왕 솔로몬과 시바여왕의 사랑이야기는 누구나 알 거 라고 생각한다. 알고보니 시바여왕의 나라가 바로 에티오피아였고,

솔로몬을 만나러 예루살렘을 간 것은 무려 1년이 걸렸다고 한다. 그리고 시바여왕은 솔로몬의 자녀를 낳아 에티오피아 나라를 대를 이어 다스렸다고 한다.

이번에 에티오피아 여행을 통해서 신비로운 유적지와 문화를 지키며 그 곳에 살아가는 에티오피아인들을 만날 수 있었다.


오늘은 에티오피아 여행을 하기 위해서는 가장 처음 만나야하는 항공기에 대해서 이야기 하려고 한다.  에티오피아항공 후기!! 시작~

에티오피아항공은 에티오피아를 시작으로 아프리카 항공노선을 가장 많이 확보한 항공이다. 그래서 에티오피아항공 을 이용해서 아프리카의 많은 나라들을 여행 할 수 있다.

한국에서는 에티오피아항공을 타고 홍콩에 1시간 정도 대기를 했다가 (비행기에서 내리지 않는다) 에티오피아로 바로 출발을 한다. 

그래서 한국에서 에티오피아까지 걸리는 시간은 대략 15시간 정도이다. 특히 아프리카 여행을 처음 하는 분들에게는 홍콩에서 내리지 않고 비행기 안에서 대기 하는 것이 더욱 편 할 수 있다.

나는 장 시간 비행이 힘들지 않는 사람이라 에티오피아항공을 타고 가는 에티오피아 여행은 무척 쉬웠다. 그냥 잠만 자면 아프리카에 도착!! ㅎ 아무래도 체질이 아프리카랑 잘 맞는다.

아프리카에 사는 언니 덕분에 나에게는 무척 친근한 에티오피아항공이지만, 한국 사람들에게는 아직 생소한 항공이기도하다.

하지만 우리가 생각하는 작은 항공사가 아니라, 에티오피아 국적기로서 에티오피아에 있는 에티오피아항공 센타를 가게 된다면, 그 생각이 싹~ 달라진다.

아프리카를 대표하는 항공사라로서 가장 많은 노선을 확보하고, 안전하게 탑승해서 여러 여행지를 쉽게 갈 수 있게 해 준다.


에티오피아항공은 인천 - 홍콩 - 에티오피아 아디스아바바 로 주 3회 (화,목,토) 운항한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35.0mm | ISO-500



  에티오피아항공 수속 카운터는 K 였다. 이번에도 집에서 인천공항에 가니 2시간 소요! ㅎㄷㄷ 매번 공항 가는 길은 너무 오래걸린다.

덕분에 예상시간보다 늦게 도착!! ㅠㅠ  내가 타는 항공편의 카운터를 빨리 알아보는 방법은 '구글검색'에 내가 타는 항공편을 써서 검색하면 된다.

구글에서는 친절하게 카운터, 탑승구, 연착 여부를 알 수 있어서 너무 편리하다. 인천공항 홈페이지보다 구글 검색이 제일 최고라는..ㅋ

이번에는 인천공항 지하철을 타고 공항으로 가면서 이티켓에 써있는 'ET 609'를 검색하니 한번에 나와서 바로 뛰어 갔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500



  에티오피아항공은 스타얼라이언스 제휴 항공사라 포인트 적립을 할 수 있다. 생각해보면 해당 항공사 적립이 훨씬 잘 되긴 하지만,

아무래도 포인트는 한번에 모을 수 있는 것이 더 좋을 것 같아 스타얼라이언스로 모았다. ^^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1000



   친절하게 안내해 주셔서 짐까지 붙이기 완료!!


에티오피아 항공 수화물은 정말로 큰 장점이 있다. 바로 23KG 수화물을 2PC 를 보낼 수 있다는 것! 

에티오피아 마일리지를 잘 모아서 등급이 업그레이드 되면, 추가 수화물까지도 가능! 아프리카 갈때에는 짐을 많이 가져가게 되는데 

이렇게 수화물을 많이 보낼 수 있는건 큰 장점이다. 특히 언니를 만나러 갈때에는 더 큰 장점!!ㅋ




SONY | ILCE-7R | 1/60sec | F/4.0 | 35.0mm | ISO-1000



   에타오피아 까지는 항공권은 1장이 필요하다. 홍콩에서 내리지 않고 대기를 하기 때문에 1장이 발급된다.

나는 에티오피아에서  국내선을 타고 다른 지역으로 이동을 하기 때문에 국내선 표도 한번에 받을 수 있었다. ^^ 완전 편리하다는~



SONY | ILCE-7R | 1/60sec | F/4.0 | 33.0mm | ISO-100



    내가 탑승하는 에티오피아항공 ET 609편. 드림라이너라는 별명을 가진 보잉 787로  더 넓고, 소음이 적고, 연료효율이 좋은 항공기이다.

에티오피아 항공기는 대부분 연식이 오래되지 않은 항공기를 선호한다고 한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500



    탑승구는 125번. 공항 내 철도를 타고 가야하기 때문에 탑승 20분전에는 면세점 쪽에서 출발해서 게이트 앞에 도착 하는 것이 좋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5000



안에 좌석은 3-3-3 이다. 나는 개인적으로 창문 쪽을 선호하지만, 다른 사람들에게는 통로 쪽에 앉는걸 추천한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5000


    

개별 LCD모니터와 충전코드, 리모컨이 준비되어 있다. 그리고 담요와 쿠션까지~창문은 터치로 어둡고 밝게 조절 할 수 있었다. (+ㅁ+) 신기방기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4000



    두근 두근 에티오피아로 출발 전 기념 사진을 남겼다. 셀카를 자주 찍는 이유는 기분이 좋은 순간을 남기는 것이 특별하기 때문..ㅎ



SONY | ILCE-5100 | 1/60sec | F/1.8 | 24.0mm | ISO-1600



     출발한지 1시간 정도 되었을 때, 저녁식사 기내식이 나왔다. 언제나 정겨운 검은 피부의 승무원들... 

정말 내가 아프리카로 간다는 걸 다시 한번 실감나게 했다. 



SONY | ILCE-5100 | 1/60sec | F/1.8 | 24.0mm | ISO-3200

    

음료코너에는 여러가지 종류들이 많았다. 쥬스도 3종류, 와인은 2종류, 탄산음료에는 내가 좋아하는 진져에일까지 다 있었다.

그래서 우선 와인을 한 변 기념품으로 챙겼다 ㅋ 그리고 내가 좋아하는 진져에일도 추가로 주문 완료!



SONY | ILCE-5100 | 1/60sec | F/2.8 | 24.0mm | ISO-250



   에티오피아항공 기내식은 우리 한국 사람 입맛에 잘 맞는다. 닭고기와 밥, 익힌 채소와 샐러드도  간식까지 완벽!ㅋ 



SONY | ILCE-5100 | 1/60sec | F/2.5 | 24.0mm | ISO-2500



     그리고 함께나온 치즈를 이렇게 과자에 발라먹으면 꿀 맛이다~ㅋ



SONY | ILCE-5100 | 1/60sec | F/1.8 | 24.0mm | ISO-320



    영화를 보면서 먹는 기내식은 언제나 만족 스럽다~ 이렇게 밥을 줄때가 가장 행복하더란..ㅋㅋ 그리고 내가 좋아하는 진져에일로 마무리~



SONY | ILCE-5100 | 1/60sec | F/1.8 | 24.0mm | ISO-4000



 기내식 먹고, 영화를 보다보니 벌써 홍콩에 도착했다. 4시간 정도는 후다닥 간다. 습기가 찬 창 밖으로 보이는 케세이 항공. ㅋ


SONY | ILCE-5100 | 1/60sec | F/1.8 | 24.0mm | ISO-640


   홍콩에 도착하니 홍콩에서 승객들이 내리고, 곧 바로 청소를 한다. 그리고 승무원이 인원 체크를 하기 시작한다.

에티오피아까지 가는 승객들을 체크해서 인천에서 탄 승객에게는 이렇게 스티커를 붙여준다. 그리고 홍콩에서 승객들이 모두 탑승 후 다시 출발 했다.


SONY | ILCE-5100 | 1/60sec | F/2.5 | 24.0mm | ISO-250



   이번에는 나오는 기내식은 비프로 주문 완료! 든든한 기내식이 계속 나와서 많이 먹고 잘 자면 된다. 

잘자라고 이렇게 기내식을 맛잇게 챙겨주시는것 같다. ㅋㅋ 암튼 에티오피아항공 기내식은 너무 맛있다~



SONY | ILCE-5100 | 1/60sec | F/2.5 | 24.0mm | ISO-320



신선한 샐러드까지 주니 더욱 좋다. 밥이 잘 안 먹힐때에는 샐러드로 냠냠냠!!



SONY | ILCE-5100 | 1/60sec | F/2.5 | 24.0mm | ISO-640


   이번에는 화이트 와인으로~ 식사 내내 와인을 챙겨 주어서 좋은 에티오피아 항공이다.

잘 먹고나서 푹~ 자고나니, 이제 에티오피아에 도착하기 2시간 전!!


SONY | ILCE-5100 | 1/60sec | F/2.5 | 24.0mm | ISO-200



  아침식사로 간단하게 빵과 과일 요거트가 나왓다. 이번에도 맛있게 냠냠냠~ 

15시간 에티오피아 항공을 타고 가는 동안 3번의 기내식 덕분에 배고프지 않고, 든든하게 에티오피아까지 갈 수 있었다.


SONY | ILCE-5100 | 1/40sec | F/1.8 | 24.0mm | ISO-6400



   쉬지도 못하고 3번이나 기내식을 챙기고, 음료를 탱겨주는 승무원들은 참 대단하다.


SONY | ILCE-5100 | 1/50sec | F/1.8 | 24.0mm | ISO-6400


해가 뜨고 있는 하늘...정말 최고..^^ 이제 곧 에티오피아에 도착,,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250



   드디어 에티오피아에 도착했다. 해가 뜨고 있는 시간이라 더 운치가 있었다.

그리고 그동안 갔었던 아프리카 나라와 다르게 항공기에서 내리자마 차가운 공기에 깜짝 놀라기도 했다.

에티오피아는 해발 2500m로 냉랭한 기후이다. 내가 간 시기에는 소우기라서 조금씩 비가 오기도 했다.

에티오피아 여행을 준비할 때에는 옷을 꼭 긴팔로 따뜻하게 준비하길 바란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400



    에티오피아 항공은 에티오피아 국적기답게 여기저기서 볼 수 있었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1600


    에티오피아 볼레 공항에 도착하면 먼저 짐을 찾으러 가야한다. 환승하는 곳과 짐 찾는 곳을 잘 구분해서 가야하므로, 사람들을 따라가지 말고

이정표를 잘 확인 하고 가야한다.  종종 사람들을 따라 가다가 환승하는 구역으로 가는 실수를 한다. ㅎ



SONY | ILCE-7R | 1/60sec | F/4.0 | 35.0mm | ISO-1600


 

[에티오피아 비자신청]

 

 에티오피아는 한국에서 미리 비자 신청을 하고 올 수 있다. 한국에서 비자 신청을 하면  에티오피아 대사관에서 40달러에 할 수 있다.

나는 급하게 에티오피아에 여행을 오게 되어서 현지에서 비자신청을 해야했다. 현지에서 비자 신청을 할때에는 50달러 현금 결제를 해야한다.

더불어 현지에서 비자를 발급 받을 때에는 서류작성과 함께 줄을 오랫동안 서야하는 번거로움이 따르기 때문에

에티오피아 여행을 준비하는 분들은 미리 한국에서 에티오피아 비자를 신청 하고 오는 것이 좋다 ^^. 비용도 절감되고, 시간도 절약할 수 있으니 1석 2조!!



SONY | ILCE-7R | 1/60sec | F/4.0 | 34.0mm | ISO-1250


   에티오피아 입국카드 겸 세관 카드는 항공기 안에서 나눠준다. 나는 잠자느라 못 받아서, 공항내에서 받았다

네모난 종이가 공항에서 받은 카드, 길다란 종이가 항공기에서 나눠주는 카드이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1600


   

 [ 에티오피아 환전 ]


에티오피아 공항에서 가장 좋은 환율로 환전을 할 수 있다. 달러를 준비해가면 에티오피아 비르로 환전이 가능하다. 

공항에서는 환전 부스가 많이 있으므로 아무데서나 환전을 받을 수 있다. 아는 비자 줄 서는 동안 환전을 받았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29.0mm | ISO-1250



    에티오피아 비르 환전 완료! 에티오피아 비르를 한국 돈으로 따지자면, 100비르에 5천원 정도? 5천원보다 조금 더 많은 금액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35.0mm | ISO-3200



    에티오피아 비자 비용 안내다. 1달짜리 비자는 50달러, 3달짜리 비자는 70달러.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1600


    긴 시간을 기다려 드디어 에티오피아 비자를 받았다!! 꺄오!!ㅋ 비자를 받고나니 기뻐서 인증샷 까지!! >ㅁ<

이렇게 영수증도 챙겨준다. 이제 내가 에티오피아에 왓다는게 실감이 난다. ㅎㅎ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1000



    내가 에티오피아 여행을 간 기간이 우리나라 대통령도 방문하는 기간이라서 유독 한국인들이 많았다.

비자를 받고 짐을 찾는 동안 많은 한국인들을 만나서 참 신기했다. 사실 아프리카 여행을 가면 항상 외국인들이 더 많았었는데

이렇게 한국 분들이 많은 걸 보니 뭔가 기분이 묘했다. 한국인들에게 아프리카 여행이 더 쉬워지는 시대가 오길 바란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200


    새로지어졋는지 깨끗하고 큰 에티오피아 공항을 보고 놀랬다. 블랙 피부를 가진 그들과 화이트 공항은 더욱 잘 어울렸다.


SONY | ILCE-7R | 1/100sec | F/8.0 | 16.0mm | ISO-100


에티오피아 아디스아바바 볼레공항의 모습. ^^ 드디어 에티오피아 여행의 시작이다.

15시간이 넘는 시간을 에티오피아 항공을 타고 너무나 쉽고 편안하게 올 수 있었다. 역시 여행은 시작은 이렇게 항공의 만족도에 따라 달라진다.

이번 여행에서는 에티오피아항공 국제선과 국내선을 이용해 에티오피아 지역들을 보다 쉽고 안전하게 갈 수 있었다.

이제부터 시작되는 에티오피아 여행을 기대하시라~


[에티오피아 항공 예약]  http://www.ethiopianairlines.co.kr/  한글 전용 에티오피아항공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프리카 이디오피아 | 아디스아바바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