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기전에해야할일'에 해당되는 글 1건

  1. 캐나다 유콘 화이트호스 : 정말 특별했던 유콘강 카누타기★

캐나다 유콘 화이트호스 : 정말 특별했던 유콘강 카누타기★

SONY | HDR-AZ1 | 1/3000sec | F/2.8 | 2.8mm


캐나다 자연의 끝을 맛보는 캐나다 유콘 여행

캐나다 유콘 여행 에 와서 가장 기억에 남고 추천하고 싶은 액티비티가 있다면
1위는 유콘강 카누 , 2위는 클라우니국립공원 빙원헬기투어 다.

어제는 화이트호스 유콘강에서 3시간에 70불짜리 카누 액티비티를 했다. 셀프로 카누를 저어서 대략 20km 를 이동하는 거다.
유콘강은 카누를 타고 몇 일씩 여행하는 코스가 있을 정도로 엄청 유명하고 의미가 있는 액티비티다타고
캐나다 유콘준주의 주도, 화이트호스 명칭도 흐르는 유콘강의 모습이 달리는 하얀 말 같다고 해서 붙여진거라고 한다.
멋진 절벽과 숲 사이로 흐르는 유콘강의 물살이 쎄서 카누를 타기에 아주 적합하다.

SONY | ILCE-5100 | 1/250sec | F/9.0 | 10.0mm | ISO-100

SONY | ILCE-5100 | 1/400sec | F/9.0 | 10.0mm | ISO-100


나는 유콘 화이트호스 카누피플 업체에 낮 3시 카누를 예약했다.
 원래는 2시가 마지막 카누 타임인데 50불 픽업 차지를 내고 타기로 했다.

SONY | ILCE-5100 | 1/250sec | F/9.0 | 10.0mm | ISO-100


유콘 화이트호스 날씨가 너무 좋아져셔 즐겁게 풍경을 즐기며 탈거라고 생각하고 시작했는데..

출발 20분만에 갑자기 몰려오는 비구름과 역풍 때문에 카누가 뱅글 뱅글 돌아서 너무 힘들었었다. 사진도 못 찍었다 ㅠㅠ

이런 스콜은 아주 가끔 생기는건데..
우리는 2번이나 스콜이 왔다가 가는 바람에 2시간 30분 동안 비와 우박, 특히나 아주 쎈 역풍과 파도 때문에 카누를 져으면서 너무 힘들었다.

처음에는 엄청 후회도 하고  강물 거슬러 돌아가야하나 고민을 했는데
함께 탄 일행과 함께 역풍과 파도를 힘으로 헤쳐 나가기로 결정하고,  5/2 정도의 거리 2시간 30분정도를  힘으로 노를 저어 헤쳐 나갔다. 정말 ..파워 노젖기 ㅋ
바람이 쎄게 부는 덕분에 비구름은 지나가고..

남은 5/3 정도의 거리를 1시간 만에 쉬엄 쉬엄 노를 져으며 갈 수 있었다.
역풍과 비가 지나가고 나니 .... 그져서야 그 아름다운 유콘강의 자연이 눈에 들어왔다.

SONY | HDR-AZ1 | 1/3000sec | F/2.8 | 2.8mm


정말 최고의 순간 이었다. 강에 반영되는 유콘의 자연이..사투를 했던 2시간30분을 모조리 잊게 했다.
정말 한동안은  유콘강 풍경을 보며 말을 잃었다.

SONY | ILCE-5100 | 1/400sec | F/9.0 | 14.0mm | ISO-100


목적지에 다다르니   카누 피풀 직원분이 마중을 나왔다.
그 분 말로는 이런 스콜을 강에서 만나면, 보통 3시간 코스가 5~6시간 걸린다며, 우리보고 이렇게 빨리 와서 대단하다고 '크레이지' 라는 표현까지 썼다. ㅎ

원래는 정말 정말 편하게  노를 져으며, 동물과 풍경을 즐기며 카누를 할 수 있는 유콘 강인데..
우리는 2번의 스콜 덕분에 정말 특별한 경험을 했던 거였다. 그래서 더 기억에 남는다 ♥


함께 고생해준 멋진 일행분께도 이 영광을 돌린다 ㅋ

캐나다 유콘 화이트호스 에서 타는 유콘강 카누..
다음에 남편이랑 와서 또 타고 싶다.
그때는 꼭 !!!날씨가 좋은날, 아침 9시에 탈거다.
그리고 스콜이 찾아와 유콘강에서 카누가 움직이지 않고 제자리에서 뱅글 뱅글 돌때..
넓고 넓은 유콘강에서 죽을 수 없고, 얼른 김현수 서방님을 만나러 가야겟다는 굳은 의지로 열심히 2시간 반을 쉬지않고 노를 져을 수 있었다.ㅎㅎ

더 보고싶은 서방님 ㅎ 같이 카누타러 캐나다 유콘 화이트호스에 옵시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캐나다 | 화이트호스_(YT)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