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디스아바바'에 해당되는 글 2건

  1. 에티오피아항공 후기 : 아디스아바바 ~ 바하르다르 에티오피아항공 국내선 타고 이동하기! (1)
  2. 에티오피아 여행 :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이 잠들어 있는 홀리트리니티 대성당에 가다. (1)

에티오피아항공 후기 : 아디스아바바 ~ 바하르다르 에티오피아항공 국내선 타고 이동하기!

SONY | ILCE-5000 | 1/100sec | F/8.0 | 10.0mm | ISO-100




에티오피아항공 후기 : 아디스아바바 ~ 바하르다르 에티오피아항공 국내선 타고 이동하기!

에티오피아항공 타고 바하르다르 이동하기!!

글,사진 오로라공주 민작가



에티오피아여행 3일째 되던 날, 새벽 일찍 일어나 조식을 먹고 아디스아바바 공항으로 향했다. 미리 항공권을 발권해서 와서 여유롭게 공항으로 향했다.

내가 아디스아바바 이후에 가는 곳은 바로.... 청나일강이 흐르고, 에티오피아에서 가장 큰 타나호수가 있는 바하르다르 다!!

아프리카 에티오피아 여행을 하려면 워낙 땅이 넓기 때문에 비행기를 타고 이동하는 것을 개인적으로 추천한다. 

국적기인 에티오피아항공이 에티오피아 도시마다 연결이 잘 되어 있어서 아침 일찍 국내선을 타고 이동을 하면, 다른 도시 여행을 할때에도

피곤하지 않고 시간 절약을 할 수 있기 때문에, 비용을 더 들여서라도 에티오피아 항공을 타고 이동을 하는 것이 여러므로 편리하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640


  3일만에 다시 찾은 아디스아바바 공항!. 후다닥 줄서서 항공권 확인 하고, 짐을 보냈다.  이제 바하르다르로 출발!!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100


이른 아침인데 아프리카 사람들은 참 부지런하다. 바하르다르로 이동하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사실 깜짝 놀랬다.

동양인이 몇 명 없다보니, 다들 날 엄청 쳐다봣다 특히 사진을 찍고 있으니 더 쳐다봤지만..굴하지 않고 열심히 셀카를 찍었다는 ㅋㅋ


SONY | ILCE-7R | 1/60sec | F/4.0 | 35.0mm | ISO-320


바하르다르로 가는 에티오피아항공 국내선 표다. 한국에서 미리 함께 발권해서 온거라 이렇게 컬러엿다. 보통은 흑백으로 준다.


SONY | ILCE-5100 | 1/60sec | F/4.0 | 10.0mm | ISO-200

한국인은 나와 함께한 일행 외에는 없었다. 비행기를 기다리는 동안 기념 사진!! >ㅁ<


SONY | ILCE-7R | 1/125sec | F/11.0 | 16.0mm | ISO-100


에티오피아항공 국내선은 프로펠러가 밖으로 나와 있었다. 신기방기! 

바하르다르 여행을 하는 외국인들도 꽤 많아서 신기했고, 에티오피아 현지 사람들도 많았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1250


오홋! 운이 좋게도 내 자리가 가장 첫 자리였다. 넓게 앉을 수 있는 명당!!+ㅁ+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800


 넓은 자리에 앉았으니 또 셀카는 기본! ㅋㅋ 


SONY | ILCE-7R | 1/100sec | F/8.0 | 16.0mm | ISO-100


드디어 아디스아바바를 날았다. 여기가 해발 2500 m 이상의 도시라니..하늘을 날면서도 실감이 나지 않앗다.

가끔 에티오피아 여행을 하는 사람 중에 예민한 여행객들은 2500m 에서도 몸의 이상증상을 느낀다고 했다.

그러고보니 나도 산에 걸어 올라갈 때 평소 때보다 숨이 찼던 것 같았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31.0mm | ISO-400


해발이 높아서 그런지.. 금방 안정권에 들어갔다. 아침 일찍 국내선을 탄거라 에티오피아항공에서 음료와 간단한 샌드위치를 준비해 주었다.

한국 국내선에서도 기내식 안 챙겨주는데.. 이렇게 기내식을 받으니 기분이 좋았다 ㅋ


SONY | ILCE-7R | 1/60sec | F/4.0 | 35.0mm | ISO-320


생긴거 이렇게 보여도, 고기가 두툼하고..맛있었다. 배고파서 그런지 더 맛있었던것 같다 ㅋ


SONY | ILCE-7R | 1/320sec | F/11.0 | 21.0mm | ISO-100


1시간 정도 날았다. 맑은 하늘이 더욱 눈부시게 빛났다.  아름다운 아프리카 ...^^


SONY | ILCE-7R | 1/250sec | F/11.0 | 16.0mm | ISO-100


바하르다르 도착!! 아디스아바바 보다 훨씬 공기가 맑게 느껴졌다. 

아무래도 아디스아바바는 도시건설로 여기저기 공사를 많이해서 뭔가 분위기나 공기가 다른데.. 

바하르다르는 조금 더 조용하고 자연이 잇어서 그런지 공기도 더 상쾌한 기분이엇다. 


SONY | ILCE-7R | 1/400sec | F/11.0 | 16.0mm | ISO-100


여기가 바로 바하르다르 공항!! 공항들이 2층 건물로 잘 정돈되어 있었다.

설레이는 에티오피아 바하르다르 여행.  이제 시작이다. 고고씽~~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프리카 | 이디오피아
도움말 Daum 지도

에티오피아 여행 :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이 잠들어 있는 홀리트리니티 대성당에 가다.


SONY | ILCE-5000 | 1/100sec | F/8.0 | 10.0mm | ISO-100



에티오피아 여행 :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이 잠들어 있는 홀리트리니티 대성당


Ethiopian Trinity Cathedral


사진,글 오로라공주 민작가




1950년 6월 25일 , 바로 한국 전쟁이 있었던 날이다. 2일 전 6.25를 맞이해  SNS 에는 온통 6.25 한국 전쟁에 관련된 글들이 올라왔다. 

그 글에는 에티오피아 참전용사들의 관련된 글도 있었다. 6.25 한국전쟁 당시 우리나라를 도와준 아프리카 나라는 두 나라가 있다.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는 8백여명의 공군들을 파견해  34명이 전사했고, 에티오피아에서는 천명이 넘는 황제 근위대가 파병되어 6037명이 전투에 참전해 121명이 전사했다. 

그 먼 아프리카 땅에서 우리나라를 위해 왔다. 아프리카 여행을 하면서 우리나라와 관련된 흔적들을 볼 때, 내 마음 한 켠이 더 진하게 물든다.


오늘은 에티오피아 여행을 하면서 큰 의미가 있었던 홀리 트리니티 대성당에 대해서 소개하려고 한다. 

바로 한국 전쟁에 참여했던 참전 용사들과 그들을 파견했던 셀라시에 황제의 유골이 잠들어 있는 대성당이다.  에티오피아 참전용사들은 죽음을 두려워하지 않는 정예부대였다.

간단히 한국 전쟁에서의 에티오피아 참점 용사들의 기록들을 살펴보면 에티오피아군인 각뉴부대는 1951년 5월 6일부터 1955년 3월 1일까지 6.037 명이 전투에 참전했다.  

춘천, 화천, 철원, 양구, 가평 지역 전투에 총 253회에 걸쳐 목숨을 다해 싸웠고 모두 승리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121명이 전사하고 536명은 부상을 당했다.

이렇게 글을 쓰면서도 가슴이 먹먹해진다. 아무리 용기가 있는 에티오피아 용사들이지만, 끝이 보이지 않는 긴 전쟁 속에서 추위와 두려움을 모두 홀로 견뎠을거란 생각에

감사함과 죄송함이 모두 밀려온다. 한국 전쟁에 참전한 것을 후회하지 않는다는 에티오피아의 까만 용사들... 

에티오피아 땅에서 그 먼 한국까지, 우리의 자유를 위해서 함께 싸워준 에티오피아 참전 용사들이 잠들어 있는 트리니티 대성당에 간 것은 의미가 깊었다.

이 사실을 미리 알고 에티오피아 여행을 했다면 더 경전하고 의미 있는 여행을 했을텐데.. 너무 늦게 알아서 후회가 된다. 


트리니티 대성당  P.O.Box 3137, Addis Ababa    251-11-1233518 

www.trinity.eotc.org.et    입장료 100비르 




SONY | ILCE-7R | 1/100sec | F/9.0 | 16.0mm | ISO-100



비오는 날, 에티오피아 정교도의 총본산인 트리니티 대성당이다. 에티오피아 정교회 교황이 직접 미사를 하는 곳이라고 한다.

1931년에 세워진 대성당에는 셀라시 황제의 유골과 한국전쟁에 참전했던 용사들의 유해들이 함께 묻혀있다.  


SONY | ILCE-7M2 | 1/250sec | F/4.0 | 200.0mm | ISO-250


트리니티 대성당 앞에 세워진  마태오, 마르코,루카,요한의 조각상들이 인상적이었다


SONY | ILCE-7M2 | 1/160sec | F/4.0 | 159.0mm | ISO-160


트리니티 대성당은 기도하는 신자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았다. 언제나 경건하게 기도하고 있는 그들의 모습은 참 인상적이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3200


트리니티 대성당 안으로 들어가니 화려한 문양들의 벽과 스테인글라스 창문이 인상적이었다. 


SONY | ILCE-7M2 | 1/80sec | F/4.0 | 70.0mm | ISO-6400



홀리 트리니티 대성당을 지키고 있는 사제. 친절히 사진을 찍으라고 바라봐 주었다. ^^



SONY | ILCE-7R | 1/40sec | F/4.0 | 16.0mm | ISO-6400



트리니티 대성당 가운데 앞에는 미사를 드리는 공간이 있다. 그리고 천장을 바라보면 삼위일체를 나타내는 그림이 있다. 



SONY | ILCE-7M2 | 1/60sec | F/1.8 | 55.0mm | ISO-2500



종교를 가진 나에게는 많은 생각을 하게 되는 시간이었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5000



이 곳은 대성당의 가장 왼편의 앞쪽 부분인데.. 바로 아름다운 스테인글라스와 함께 셀라시아 황제와 왕비가 잠들어 있는 곳이다.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800



황제와 왕비의 2개의 큰 관이 함께 있다. 에티오피아 사람들에게는 참 의미 있는 곳이라서 관리를 철저히 한다.



SONY | ILCE-7M2 | 1/60sec | F/1.8 | 55.0mm | ISO-2000



경건함이 묻어져 나오는 사진... 실제로 보면 더 아름답고 더 오랫동안 앉아 있고 싶은 곳이다.



SONY | ILCE-7M2 | 1/40sec | F/2.0 | 55.0mm | ISO-6400



트리니티 대성당의 사제는 쉬지 않고 대성당을 지키는 것 같앗다.


SONY | ILCE-7M2 | 1/60sec | F/2.5 | 55.0mm | ISO-320

SONY | ILCE-7M2 | 1/60sec | F/2.5 | 55.0mm | ISO-400

SONY | ILCE-7M2 | 1/60sec | F/1.8 | 55.0mm | ISO-200




SONY | ILCE-7M2 | 1/50sec | F/2.0 | 55.0mm | ISO-6400



대성당의 스테인글라스와 벽화들을 찍었다. 정교한 작업들을 보니 참으로 신기했다. 이걸 어떻게 이렇게 만들었는지...



SONY | ILCE-7R | 1/60sec | F/4.0 | 16.0mm | ISO-3200



유난히 아름다워 보이는 대성당이었다. 많은 생각들을 하게 만든 홀리 트리니티 대성당...



SONY | ILCE-7M2 | 1/60sec | F/1.8 | 55.0mm | ISO-1600



에티오피아 홀리 트리니티 대성당을 나오기전에 사제분께 인사를 드렸다. 그는 온화한 미소로 답해주었다. 다음에 다시 만나요^^~



SONY | ILCE-7R | 1/125sec | F/10.0 | 16.0mm | ISO-100



비가 멈췄다. 트리니티 대성당을 한바퀴 돌면서 구경을 했다. 대성당의 외관은 천사들의 조각상들이 많았다. 꼭 지켜주는 것 같이 느껴졌다.



SONY | ILCE-7R | 1/250sec | F/11.0 | 31.0mm | ISO-100



십자가와 함께 지붕에 있는 천사들...얼굴 표정들까지도 정교하다.



SONY | ILCE-7R | 1/100sec | F/8.0 | 35.0mm | ISO-100



에티오피아 사람들에게도 기념이 되는 곳인지, 기도를 한 뒤 사진을 찍는 사람들의 모습들을 볼 수 있었다. 



SONY | ILCE-7M2 | 1/250sec | F/4.0 | 200.0mm | ISO-125


대성당 주위에 편안하게 앉아 책을 읽거나, 기도를 하거나, 생각에 잠긴 에티오피아 사람들이 많다. 다른 대성당에 가서도 비슷한 모습들을 많이 보아서 그런지

이들에게는 대성당은 집과 같이 편안히 쉴 수 있고 마음의 안식을 얻는 곳 같이 느껴졌다.



SONY | ILCE-7M2 | 1/250sec | F/4.0 | 200.0mm | ISO-250



더불어 대성당 근처에는 에티오피아 어린 아이들을 많이 만날 수 있다. 이 아이들은 학교를 다녀와서 남는 시간에는 관광객들이 많이 오는 곳에서

펜을 달라고 한다. 어른들은 이런 아이들을 다시 멀리 보내지만, 곧장 달려와 나를 바라본다. 돈이 아니라 펜을 달라는 아이들의 모습은 아직도 눈에 아른거린다.

참 귀여웟던 에티오피아 아이들... 더 많은 기회들이 이 아이들에게 찾아오길 바란다.


의미 있었던 홀리 티리니티 대성당.. 황실 근위대를 파견해준 셀라시아 황제와 목숨을 걸고 싸워준 각뉴부대 참전 용사분들께도 감사한 밤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프리카 이디오피아 | 아디스아바바
도움말 Daum 지도